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머글? 말포이?" 뜻 모르는 김준완(정경호) 놀리는 이익준(조정석)ㆍ양석형(김대명)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머글 말포이 뜻 모르는 김준완(정경호)(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머글 말포이 뜻 모르는 김준완(정경호)(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머글과 말포이 뜻을 모르는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등장인물 김준완(정경호)을 이익준(조정석)과 양석형(김대명)이 놀렸다.

12일 방송된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에서는 문자 한 통만 남기고 광주로 내려간 장겨울(신현빈)을 걱정하는 안정원(유연석)의 모습이 그려졌다. 안정원은 장겨울과의 전화 통화를 마치고 채송화(전미도)의 방으로 친구들과 점심을 먹기 위해 모였다.

채송화의 방에 먼저 도착한 이익준(조정석), 양석형(김대명), 김준완(정경호)은 생각보다 많은 양의 떡볶이에 놀랐다. 이익준은 떡볶이를 가리키며 "이건 우리 같은 머글을 위한 맛"이라고 했고, 김준완은 머글이 무슨 뜻인지 물었다.

양석형은 "닥쳐, 말포이"라며 '머글'이 무슨 뜻인지 아는 척을 했다. 그러자 김준완은 말포이는 또 누구냐고 질문했다. 이익준은 "이번에 새로 오신 부원장님. 성은 마, 이름은 포이"라고 거짓말을 했고, 양석형은 "너도 참 못 됐다. 그걸 가지고 애를 놀리냐"라고 덧붙였다.

이어 양석형은 "신인 그룹이다. 새로 나온 보이밴드"라고 한 번 더 거짓말했다. 배경 음악으로 방탄소년단의 음악이 나와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