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나폴리 김민재, 실점 빌미 실책…인스타그램 통해 사과 "동료들 덕에 승리"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김민재(사진제공=MBC)
▲김민재(사진제공=MBC)

나폴리 김민재가 실점의 빌미가 됐던 자신의 실책을 사과했다.

김민재는 13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나폴리의 디에고 아르만도 마라도나 경기장에서 열린 우디네세와의 2022-2023시즌 이탈리아 세리에A 15라운드 홈 경기를 치렀다.

이날 김민재는 풀타임을 소화하며 나폴리의 3-2 승리에 기여했다. 김민재는 이날까지 정규리그 9경기,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까지 포함해 공식전 14경기에서 연속으로 풀타임을 소화했다.

김민재는 체력이 떨어진 탓인지 후반 중반부터 조금씩 움직임이 느려졌다. 결국 2번째 실점 장면에서 공을 제대로 지키지 못해 빌미를 내줬다. 우디네세 라자르 사마르지치가 김민재의 공을 빼앗은 뒤 중거리 슛을 해 추격골을 넣었다.

김민재가 나폴리에서 결정적인 실책을 범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민재는 경기 뒤 인스타그램에 "동료와 팬들께 깊은 사과를 전한다. 동료들 덕에 겨우 승리할 수 있었다"라고 밝혔다.

그는 "실수는 나를 강하게 만든다. 다음에는 동료들을 더 돕겠다"라고 했고, 동료들은 댓글로 김민재에게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조반니 디로렌초는 "내 친구야, 넌 최고야"라고, 카림 제다드카는 "너는 우리 팀의 '벽'이야"라고 응원했다.

김민재는 14일(현지시간) 늦은 밤 월드컵이 열리는 카타르에 입성해 벤투호에 합류한다.

나폴리는 내년 1월 5일 인터 밀란과 원정 경기로 세리에A 후반기를 시작한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