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냉장고를 부탁해' 조세호, "연봉 30억 아버지 루머 진짜 였으면 했다" 웃음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조세호)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조세호)

'냉장고를 부탁해' 조세호가 부친의 연봉 30억 루머에 대해 언급했다.

20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개그맨 조세호와 래퍼 딘딘이 출연했다.

이날 조세호는 아버지의 연봉 30억과 금수저라는 루머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조세호는 "아버지가 연봉 30억이라는 소문이 진짜였으면 했다. 그러면서 어느 날 아버지가 술을 안 하시는데 갑자기 절 부르셨다. 그러면서 아버지가 '세호야, 30억은 진짜다. 널 위해 숨겼다'고 말할 줄 알았는데 아니었다"라며 "그날 아버지는 나에게 '빚이 있다. 돈을 네가 갚아야 한다'고 고백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성주는 "돈을 못 버는데 하고 다니는 건 명품이다"라며 금수저를 언급했다. 이에 조세호는 "예전에는 정말 일이 없었다. 그래서 겉모습이라도 잘나가고 싶어서 명품을 많이 샀다. 집은 원룸인데 옷은 다 명품이었다"라며 "그리고 지나니까 공허감과 자괴감이 들었다"라고 밝혔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엑소
    3. 방탄소년단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반박불가! 2017 베스트 여돌은?

    1위
  • 블랙핑크
    2위
  • 트와이스
    3위
  • 레드벨벳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