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돌아온 복단지' 송선미, 고세원에 "우리 별거하자"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돌아온 복단지' 송선미가 고제원에게 별거를 제안했다.

19일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에서는 박서진(송선미 분)이 한정욱(고세원 분)에게 별거를 제안했다.

이날 박서진은 아들 한성현(송준희 분)이 업어졌다는 사실을 알고 오햇살(고나희 분)의 집으로 향했다. 이어 박서진은 한정욱에게 "어디에 정신이 팔려 있길래 아들이 사라진지도 모르냐"라며 분노했다.

그러면서 박서진은 "당신이 여기에 어떻게 올라왔는데, 성현이 때문이다"라며 "우리 당분간 떨어지자"라고 말했다. 이에 한정욱은 "내가 얼마나 성현이를 잘 키웠는데, 그게 무슨말이야, 그리고 우리 각방을 쓰고 있다. 근데 왜 떨어지냐"라고 말했다.

이말을 들은 박서진은 "공식적으로 별거를 하자"라고 말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