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황금빛 내 인생’, 고교 시절로 돌아간 신혜선X이태환…위화감 제로

[비즈엔터 라효진 기자]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황금빛 내 인생’ 신혜선과 이태환이 고교 시절로 돌아간다.

KBS2 ‘황금빛 내 인생’ 측은 14일 서지안(신혜선 분)과 선우혁(이태환 분)의 10년 전 모습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두 사람의 우정이 시작된 고등학교 시절의 풋풋하고 싱그러운 교복 자태가 담겼다. 먼저 서지안은 남학생 무리에 둘러싸인 채 머리를 하나로 질끈 묶고 거침 없이 톱질에 몰두하고 있다.

그런 서지안을 바라보고 있는 선우혁은 현재의 친근하고 서글서글함 대신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보여 주고 있다. 톱질 중인 서지안에게 반한 듯 설렘 가득한 눈빛이 설렘을 자아낸다.

이는 전학생 선우혁이 서지안에게 첫눈에 반하는 광경으로, 향후 그가 1인 DIY 가구 쇼핑몰을 운영하는 계기가 되는 장면이기도 하다.

이처럼 두 사람은 고등학교 동창 사이였지만, 서지안의 전학을 가며 연락이 끊겼다. 시간이 흐른 뒤 선우혁이 우연히 서지안과 최도경(박시후 분)의 차 사고를 목격하며 10년 만에 재회하게 됐다. 서지안을 향한 선우혁의 마음은 아직 남아 있을지, 이후 두 사람과 최도경이 어떤 관계를 이룰 지도 주목되고 있다.

라효진 기자 thebestsurplus@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엔터사 실적발표 (단위:백만원)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