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故최진실 딸 최준희, 母 기일 맞아 하늘로 보낸 편지 “우리 엄마 안녕”

[비즈엔터 라효진 기자]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故최진실 딸 최준희가 엄마의 기일을 맞은 심경을 고백했다.

최준희는 2일 인스타그램에 “2017/10/2 우리 엄마 안녕”이라는 글과 최진실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한 네티즌의 SNS 글도 캡처해 올렸다. 이 사진에는 엄마를 향한 절절한 애정과 고민들이 담겼다. 최준희는 해당 글에 깊은 공감을 표하기 위해 이를 게재한 것으로 보인다.

최준희는 최근 조모와의 학대 시비를 거론하는 네티즌에게 “왕따 당해서 5달 째 학교를 못 가고 있다. 보이는 대로만 믿어 버리는 사람들 때문에 억울하고 힘들다”라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故최진실은 지난 2008년 10월 2일 세상을 떠났다. 사망 9주기긴 이날 딸 최준희가 하늘로 보낸 편지가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라효진 기자 thebestsurplus@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