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도시어부' 이경규vs이덕화, 신경전 "난 갯바위에서 태어났어요"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채널A '도시 어부')
(▲채널A '도시 어부')

'도시어부' 이경규와 이덕화가 신경전 케미를 선보여 웃음을 전했다.

7일 방송된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에서는 멤버들이 여수에서 갯바위 감성돔 낚시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덕화는 갯바위 낚시에 유독 자신감을 보였다. 이덕화는 이경규에게 "너랑 서 있는 자세도 다를 걸?"이라며 약올리기 시작했다. 이에 이경규는 "형님 저는 갯바위 낚시에 실패한 적이 없다"며 "저는 갯바위에서 태어난 놈이다"라고 말해 폭소케 했다.

이덕화와 이경규의 신경전은 자리 선정에서도 계속됐다. 좋은 포인트를 선점하기 위해 멤버들은 가위바위보로 선택 순서를 정했다. 이에 이덕화는 꼼수까지 써가며 승부욕을 불태웠다. 결국 이경규가 가장 마지막으로 자리를 잡았다.

이후 이경규는 카메라 감독에게 "잘 하는 사람한테 붙어야지 어딜 가느냐"고 유독 이덕화를 경계했다. 이덕화의 수준급 캐스팅 실력에 박진철 프로가 칭찬하자 이경규는 "박 프로님 제 캐스팅 자세 좀 봐주세요"라며 질투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엑소
    3. 방탄소년단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반박불가! 2017 베스트 여돌은?

    1위
  • 트와이스
    2위
  • 블랙핑크
    3위
  • 레드벨벳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