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현아-이던, 퇴출 당했다...누리꾼들 '갑론을박'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트리플H 이던, 현아(사진=고아라 기자 iknow@)
▲트리플H 이던, 현아(사진=고아라 기자 iknow@)

큐브 엔터테인먼트는 현아와 이던을 소속사에서 퇴출한다고 밝혔다. 이유는 '신뢰 회복 불가'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13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수많은 논의와 고심 끝에 현아, 이던 두 아티스트와는 신뢰 회복이 불가능하다고 판단돼 퇴출을 결정지었다"고 밝혔다.

현아와 이던이 열애를 인정한 지 두 달 만에 소속사에서 퇴출됐다. 현아와 이던은 8월 초 열애설에 휩싸였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당시 "사실무근"이라고 반박했었다. 하지만 현아와 이던은 한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2년째 열애 중인 사실을 알렸다.

현아와 이던의 인터뷰는 큐브엔터테인먼트와의 상의없이 진행된 독단적인 행동이었던 것.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즉각 현아와 이던의 활동을 중단했다. 결국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소속사와 아티스트간의 신뢰가 무너졌다고 판단, 현아 이던을 소속사에서 퇴출시키는 결정을 내린 것으로 보인다.

네티즌들은 현아와 이던의 퇴출 소식에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 네티즌은 "연예인들은 왜 연애도 못하게 하느냐"는 반응을 보였다. 일각에서는 "아티스트를 믿었는데, 단독행동은 너무했다"라고 반응을 보이는 곳도 있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모모랜드
    2. 비투비
    3. 트와이스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가을, 듀엣하고 싶은 여자 아이돌은?

    1위
  • 위키미키 최유정
    2위
  • 블랙핑크 제니
    3위
  • 소녀시대 태연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