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55회 대종상영화제] ‘버닝’, 최우수작품상...‘공작’ 3관왕(종합)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사진=고아라 기자, TV조선)
(사진=고아라 기자, TV조선)

최우수작품상 ‘버닝’을 중심으로, ‘공작’ ‘1987’ ‘독전’ 등 많은 상업영화들이 대종상영화제를 통해 수상의 영예를 나눴다.

22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는 ‘제55회 대종상 영화제’가 개최됐다. 사회는 7년째 대종상 MC를 맡고 있는 신현준, 그리고 김규리가 맡았으며, 초대 무대는 그룹 모모랜드, 펜타곤, 소야 등이 나섰다. 생중계는 TV조선에서 진행되었다.

가장 먼저 신인상은 ‘폭력의 씨앗’의 이가섭과 ‘마녀’의 김다미가 수상의 영광을 얻었다. 이가섭은 “좋은 영화 만들어보자고 같이 만들었는데 좋은 분들이 봐주신 것 같다”고 말했고, 김다미는 “영화를 찍은지 1년 정도 되어 가는데, 아직도 그때의 기억이 많이 난다. ‘마녀’라는 작품은 평생 잊지 못할 작품일 것이다”라며 함께한 사람들에게 감사함을 전했다.

일명 ‘신 스틸러’로 불리는 조연상은 ‘독전’ 팀이 모두 가져갔다. 남우조연상은 故 김주혁, 여우조연상은 김주혁과 함께 커플로 호흡을 맞췄던 진서연이었다. 김주혁의 소속사 나무엑터스 관계자는 “다음 주면 벌써 1년이다. 평소 배려가 많았던 친구라 (이 자리에 있었으면) 같이 했던 많은 분들께 감사의 말씀 전했을 것 같다. 이 상을 잘 전하도록 하겠다”라고 대리수상했다. 대종상으로 연기 인생 최초로 수상의 영예를 안은 진서연 역시 대리수상을 했다.

가장 관심을 모은 남우주연상은 2명으로, ‘공작’의 흑금성 역을 맡은 황정민과 리명운 역을 맡은 이성민이 그 주인공이었다. 황정민은 윤종빈 감독이 대리수상했으며, 이성민은 “사실 영화의 진짜 주인공은 황정민이다. 나는 한 게 없다. 황정민이 밥숟가락으로 내게 밥을 떠먹여줬다”라며 황정민의 과거 소감을 패러디해 눈길을 모았다. 여우주연상은 ‘아이캔스피크’의 나문희였으나 보령에서 영화 촬영 중으로 참석하지 못 했다.

감독상은 ‘1987’의 장준환 감독이었다. 장준환 감독은 “대종상에서 신인감독상을 십여년 전에 수상했는데, 그때보다 상이 더 무거워진 게 묘하다. 큰 역할, 작은 역할 가리지 않고 이 영화에 동참해주신 기라성 같은 배우분들에게 감사함을 전한다. 이 영화를 만들면서 혼자서 걷는 열 걸음보다 열이서 걷는 한 걸음이 얼마나 즐겁고 감동스러운지 다시 한 번 느꼈다”라고 말한 뒤 “남편이 위험하고 힘든 길 간다고 했을 때 말리지 않고 같이 걸어준 문소리 감독님께도 감사하다”라고 배우 겸 감독 문소리에게 수상소감을 전했다.

최우수작품상은 이창동 감독이 연출한 ‘버닝’이었다. 파인하우스 이준동 대표는 “오늘 후보 중에 대단한 후보들이 많았다. 그 와중에 상을 받게 되어 기쁘다. ‘버닝’은 질문을 갖고 만든 영화다. ‘영화란 무엇인가’ ‘영화로 우리가 무엇을 할 수 있을까’ 질문을 가졌고, 그 질문을 대종상이 지지해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이하 제55회 대종상영화제 수상자(작)이다.

▲ 남자신인상 = 이가섭(‘폭력의 씨앗’)

▲ 여자신인상 = 김다미(‘마녀’)

▲ 신인감독상 = 전고운(‘소공녀’)

▲ 의상상 = 조상경ㆍ손나리(‘인랑’)

▲ 미술상 = 박일현(‘공작’)

▲ 남우조연상 = 故 김주혁(‘독전’)

▲ 여우조연상 = 진서연(‘독전’)

▲ 시나리오상 = 전고운(‘소공녀’)

▲ 음악상 = 류이치 사카모토(‘남한산성’)

▲ 편집상 = 김형주ㆍ양동엽(‘곤지암’)

▲ 조명상 = 조규영(‘남한산성’)

▲ 기획상 = 이우정(‘1987’)

▲ 촬영상 = 김지용(‘남한산성’)

▲ 기술상 = 진종현 외(‘신과함께-인과연’)

▲ 감독상 = 장준환(‘1987’)

▲ 우리은행스타상 = 설현

▲ 여우주연상 = 나문희(‘아이 캔 스피크’)

▲ 남우주연상 = 이성민(‘공작’), 황정민(‘공작’)

▲ 특별상 = 김주혁

▲ 최우수작품상 = ‘버닝’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2. 엑소
    3. 트와이스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올해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았던 아이돌은?

    1위
  • 갓세븐
    2위
  • 워너원
    3위
  • 엑소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