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손나은 “‘대풍수’ 아역으로 만났던 박민지, ‘여곡성’서 재회”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사진=스마일이엔티)
(사진=스마일이엔티)

가수 겸 배우 손나은이 박민지ㆍ이태리와의 추억을 털어놨다.

손나은은 5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영화 ‘여곡성’ 개봉 기념 인터뷰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박민지와 이태리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손나은은 “박민지는 내 첫 사극인 드라마 ‘대풍수’ 할 때 만났다. 당시 나와 박민지 모두 아역이었다. 그땐 서로 진짜 어릴 때였다”라고 운을 뗐다.

지난 2012년 방송한 SBS ‘대풍수’에서 박민지는 반야(이윤지 분)의 어린시절을, 손나은은 해인(김소연 분)의 어린시절을 연기한 바 있다.

손나은은 “오랜만에 영화로 만났는데 정말 반가웠다. 당시엔 만나는 신이 거의 없었는데, 이번 영화에선 그래도 만나는 신이 꽤 많아 친해졌다. 같은 추억거리가 있으니까 대화할 때 옛날 생각도 나고 재밌더라”라고 이야기 했다.

또한 손나은은 이태리에 대해서는 “너무 연차가 오래된 선배가 아니냐. 확실히 다르더라. 안정적인 분위기가 있다. 나는 너무 긴장해서 그때를 생각하면 아직도 떨리는데, 이태리가 안정적으로 잡아줘서 나도 따라가게 됐던 것 같다. 상대배우와의 호흡은 정말 중요한 거 같다”라고 말하며 극찬했다.

한편, 영화 ‘여곡성’은 원인 모를 죽음이 이어지는 한 저택에 우연히 발을 들이게 된 옥분(손나은 분)과 비밀을 간직한 신씨 부인(서영희 분)이 집안의 비극과 마주하면서 벌어지는 미스터리 공포 영화다. 오는 8일 개봉.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워너원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평소에도 잘 조언해줄 것 같은 남자 연예인은?

    1위
  • 워너원 황민현
    2위
  • 갓세븐 잭슨
    3위
  • 워너원 강다니엘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