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꽃피는 봄이 오면’ ‘순정만화’ 류장하 감독, 3일 별세

[비즈엔터 이주희 기자]

▲류장하(사진=고아라 기자 iknow@)
▲류장하(사진=고아라 기자 iknow@)

영화 ‘꽃피는 봄이 오면’ ‘순정만화’를 연출했던 류장하 감독이 세상을 떠났다. 향년 53세다.

8일 한국영화감독조합에 따르면 암 투병 중이던 류장하 감독은 지난 3일 캐나다에서 별세했다.

고인은 한국영화아카데미를 졸업한 후, 영화 ‘8월의 크리스마스'(1998) 조연출, ‘봄날은 간다'(2001) 각본과 조연출을 맡으며 영화계에 발을 들여놓았다.

이어 배우 최민식 주연작 ‘꽃피는 봄이 오면’(2004)으로 감독 데뷔했으며, 강풀 만화를 원작으로 한 영화 ‘순정만화'(2008), '더 펜션'(2018) 등을 연출하며 대중적으로 사랑받았다.

이주희 기자 jhyma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에이프릴
    2. 뉴이스트
    3. 아이즈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2019년 상반기 기대되는 걸그룹은?

    1위
  • 아이즈원
    2위
  • 블랙핑크
    3위
  • 있지(ITZY)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