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초면에 사랑합니다' 한지선 손산 최윤라 권소현, 유쾌한 에너지 발산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초면에 사랑합니다’의 비서 4인방 한지선, 손산, 최윤라, 권소현이 극에 유쾌한 에너지를 전한다.

오는 5월 6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문제적 보스 도민익(김영광 분)과 이중생활 비서 정갈희(진기주 분)의 아슬아슬하고 새콤달콤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진기주가 극 중 보스 도민익(김영광 분)의 모든 일을 억척같이 해내는 현실 비서 정갈희를 예고한 가운데 한지선(모하니 역), 손산(구명정 역), 최윤라(부세영 역), 권소현(하리라 역) 등 개선만점 네 배우가 T&T모바일 비서 군단으로 분해 활약한다.

이들은 계약직인 본인들의 신세를 한탄할 뿐 아니라 비서의 품위를 떨어트리는 정갈희에게 직접 ‘딱갈희’라는 별명까지 붙이며 못마땅해 한다고.

그 중 모하니(한지선 분)는 T&T모바일의 대표이사 심해용(김민상 분)의 개인 비서로 비서들 사이에서 유일하게 정갈희를 이해해주는 인물. 하지만 심해용이 준 특별한 임무를 건네받은 후부터 정갈희의 눈치를 보기 시작해 의심쩍은 모하니의 행동에 흥미가 더해지고 있다.

비서들의 맏언니 구명정(손산 분)은 회사에 불만이 있는 비서 동생들을 다독여주는 역할을 톡톡히 해 모두가 잘 따르는 리더십을 선보인다. 또한 ‘자기 위치는 자기가 만드는 것’이라는 신념으로 자존심을 세우는 부세영(최윤라 분)은 도민익의 일거수일투족을 모두 들어주는 정갈희를 가장 탐탁지 않아 한다. 마지막으로 비서 군단의 막내 하리라(권소현 분)는 워라벨(Work & Life Balance)을 절대 중시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과 공감대를 형성할 예정이다.

이처럼 각양각색 매력을 뽐내고 있는 4인 비서 군단은 눈빛만으로도 척하면 척인 호흡을 자랑하는 특급 케미를 예고해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초면에 사랑합니다’ 제작진은 “한지선, 손산, 최윤라, 권소현이 대본 리딩에서 첫 만남이라는 사실이 무색할 정도로 찰떡 호흡을 선보였다. 촬영 현장에서도 서로 죽이 잘 맞아 웃음이 끊이질 않고 있다. 네 사람의 환상적인 케미를 빨리 보여주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오는 5월 6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