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엠스트리트, 10년 만에 신곡 '끝이 없다' 발매하고 가요계 컴백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엠스트리트가 10년 만에 원년 멤버로 뭉쳤다.

엠스트리트는 22일 정오 신곡 '끝이 없다'를 발표했다. 엠스트리트로 신곡을 발매한 것은 7년 만이고, 완전체로 뭉치는 것은 10년 만이다.

'끝이 없다'는 엠스트리트의 1집 '포 마이 러브(For My Love)'에 참여했던 이상준 작곡가의 작품이다. 어쿠스틱 기타와 건반 악기 연주로 시작하는 '끝이 없다'는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들을 수 있다. 중독성 있는 후렴구가 리스너의 마음을 움직일 것으로 보인다.

엠스트리트 측은 "'끝이 없다'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신곡을 더 발매할 계획이다. 활동보다는 꾸준히 음원을 발매하는 게 올해 목표"라고 말했다.

엠스트리트는 광토, 이서현, 설, 성진영, 한창희 등 5인조 남성그룹으로 2004년 데뷔했다. 1집 '포 마이 러브'로 인기를 얻었지만, 2008년 12월 리더 이서현이 사망한 후 이듬해 2월 해체됐다. 2011년 9월 광토, 설 그리고 새로운 멤버 더블유가 영입돼 3인조로 활동했고, 2012년 2월 '마이 엔젤(My Angel)'을 발표한 후 활동을 중단했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