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양세종, 11월 韓日 팬미팅 개최...2년 연속 팬들과 교감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양세종이 11월 한일 팬미팅을 연다.

양세종은 11월 24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팬들과 만난다. 이어 11월 29일 오사카 알카익홀, 12월 2일 도쿄 시부야 공회당에서 두 차례에 걸쳐 팬미팅을 진행한다.

양세종은 지난 21일 자신의 팬카페 ‘세종특별時(시)’에 “여러분만 알 수 있는 퀴즈! 정답은 다음 주에 알려줄게요. 건또건행(건강하고 또 건강하고 행복하세요)~”이라는 말로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양세종은 지난해 11~12월에도 국내외 팬미팅을 개최했다. 이로써 그는 2년 연속 팬들과 함께 소통하는 자리를 만들게 됐다.

양세종은 2016년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를 통해 데뷔했다. 이후 ‘사임당 빛의 일기’ ‘듀얼’ ‘사랑의 온도’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등의 작품에 출연하면서 배우로 입지를 굳혔다. 특히, 그가 주연했던 ‘사랑의 온도’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등이 해외에서도 인기를 얻으면서 팬미팅 요청이 쇄도하고 있다.

한편, 양세종은 하반기 방영되는 JTBC 사극 ‘나의 나라’에서 무사 서휘 역을 맡아 열연중이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