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모두 다 쿵따리' 김치 싸대기 능가? 첫 방은 박시은-김호진 키스신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모두 다 쿵따리' 김흥동 PD가 '김치 싸대기'를 능가하는 명장면이 나온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김흥동 PD는 최근 '모두 다 쿵따리' 제작발표회에서 "기존에 보던 아침드라마와 다른 농촌극이다. 막장이라기보다는 휴먼 코미디가 주된 내용"이라고 운을 뗐다.

김흥동 PD는 '주스 폭포''김치 싸대기' 등의 장면으로 회자되고 있다. 당시 '주스 폭포''김치 싸대기'는 무엇보다도 강렬했다. 따라서 막장극이 아닐까 하는 우려도 있지만, 김흥동 PD는 휴먼극이라며 미소지었다.

김흥동 PD는 "아침에 숟가락을 던질 만큼의 극성과 '김치싸대기''주스 폭포'를 능가하는 오물 신이 있다. 비료를 밟는 장면 등 숨어 있는 명장면들이 매회마다 나온다. 절대로 놓치지 마시고 매일 봐주셔야 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오늘(16일) 첫 방송에서는 박시은 김호진의 키스신이 이목을 집중시켰다.

김흥동 PD는 "보실수록 따뜻하고 재밌는 이야기가 많다. 각박한 세상을 살면서 출세와 명예 밝히는 사람도 많고 수많은 사건 사고가 많은데 여기서 잠시 벗어나서 웃고 인간의 맛을 느낄 수 있는 드라마를 만들고 싶었다. 충분히 어필할 수 있게끔 잘 만들어지고 있다. 기대하셔도 좋을 것"이라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모두 다 쿵따리'는 미국에 입양 후 처음 오게 된 고향 쿵따리 마을에 정착하면서 벌어지는 시골적응기로 박시은, 김호진, 이보희, 강석정, 서혜진 등이 출연한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