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웰컴2라이프' 정지훈, "임지연과 이미 아는 사이, 함께 연기하고 싶었다"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웰컴2라이프’ 정지훈이 임지연과 연기 호흡을 맞춰보고 싶었다고 고백했다.

오는 29일 첫 방송되는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는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이다.

최근 공개된 ‘웰컴2라이프’ 인터뷰 메이킹 영상에서 정지훈은 작품 선택 이유, 캐릭터의 매력과 함께 배우 임지연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정지훈은 “기존에 있던 소재의 틀을 깬 스릴 있는 어드벤처형 드라마라 대본을 읽고 굉장히 마음에 들었다”며 “변호사와 검사를 다르게 표현하기 위해 캐릭터 연구를 많이 했다. 넥타이 하나, 단추 하나까지 다르게 스타일링하려 했고, 그 외에도 연기하는 패턴 등을 많이 연구했다”고 말했다.

상대역인 임지연에 대한 기대감도 드러냈다. 정지훈은 “임지연 씨와는 알고 지낸 사이다. 언젠가 작품을 꼭 같이 해봤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웰컴2라이프’를 통해 만나게 돼 굉장히 즐겁고, 아주 재밌는 작업이 될 거 같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런가 하면 극중 강력반 홍일점 형사 라시온으로 분하는 임지연은 사랑스러운 인터뷰로 광대 승천을 유발했다. 임지연은 ‘웰컴2라이프’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 “대본이 지닌 힘이 너무 좋았다. 그리고 다른 작품에서 하지 않았던 색깔의 캐릭터라서 ‘라시온’ 역 자체에 매력을 느껴 선택하게 됐다”고 밝혀 극중 모습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임지연은 “지루할 틈 없이 진행되는 스토리라인과 긴장감 속에서 다양한 감정선들이 폭 넓게 펼쳐질 것”이라며 “많은 배우분들과 스태프분들, 감독님까지 모두가 굉장히 열심히 뛰어다니면서 촬영하고 있다. 많이 기대해주시고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는 “매력적인 ‘라시온’ 역도 많이 많이 기대해주세요”라는 인사와 함께 깜찍한 윙크와 손가락 하트를 날려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웰컴2라이프’ 정지훈-임지연의 인터뷰 메이킹 영상이 공개되자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어드벤처형 드라마라니 벌써부터 꿀잼각! 응원합니다!”, “오 인터뷰 보니까 더더 잼날듯! 첫방 기대중입니다!”, “정지훈 자연스러운 검사와 깐깐한 변호사라니 반전미 기대중”, “임지연 너무 귀엽다! 첫 엄마 역할이라니! 기대기대”, “임지연 너무 사랑스럽네요. 매력적인 라시온 역 기대하겠습니다”, “궁금한 드라마네요! 재밌을 것 같아요”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는 ‘검법남녀 시즌2’ 후속으로, 오는 29일 오후 8시 55분에 첫 방송된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