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해투4', '디마프' 추억 소환...고두심 박원숙 김영옥 나문희 후일담 '폭로'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해피투게더4’ 김영옥, 나문희, 박원숙, 고두심이 ‘디어 마이 프렌즈’는 잊을 수 없는 작품이라고 입을 모았다.

18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는 ‘디어 마이 프렌즈’ 특집으로 김영옥, 나문희, 박원숙, 고두심이 출연, 제작 과정에서 벌어진 에피소드를 털어놓을 전망이다.

박원숙에게 '디어 마이 프렌즈’ 촬영은 고난의 연속이었다. 박원숙 어머니가 촬영날 돌아가신 것. 박원숙은 작품에 지장을 주지 않기 위해서 아픈 마음을 추스리며 촬영에 임했다.

고두심은 ‘디어 마이 프렌즈’ 촬영장에서도 배우들끼리 기싸움이 있었다고 폭탄 고백했다. 고두심은 ‘해피투게더4’ MC들도 기싸움을 할 것이라며 현장 분위기를 왁자지껄하게 만들었다. 이에 유재석이 “전현무가 출근시간으로 기싸움을 하는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영옥은 “’디어 마이 프렌즈’ 오토바이 타는 장면을 촬영하다가 죽을 뻔했다”며 아찔했던 당시를 회상했다. 김영옥-나문희-박원숙-고두심이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은 ‘디어 마이 프렌즈’ 촬영장 뒷이야기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한편, 김영옥 나문희 박원숙 고두심이 출연한 KBS2 ‘해피투게더4’는 오늘(18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