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성훈 매니저 사과, 불법 주차 논란에 발빠른 대응…"차량 교체할 것"

[비즈엔터 김남준 기자]

▲성훈(사진=고아라 기자 iknow@)
▲성훈(사진=고아라 기자 iknow@)

배우 성훈이 불법 주차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성훈 매니저가 즉각적으로 사과했다.

지난 18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집 옆 아파트에 한 남자 배우가 사는데 주차장이 넓은데도 불구하고 집 앞에서 바로 타고 내리기 쉽게 불법주차를 자주 한다"라는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해당 차량을 타고 다니는 연예인에 대해 최근 예능을 통해 주목받기 시작했다며, 아파트 내 주차 공간이 아닌 곳에 주차된 흰색 밴 사진을 게재했다.

네티즌은 글을 접한 뒤 해당 연예인이 '나 혼자 산다'에 출연 중인 성훈임을 알아챘고, 이후 성훈 매니저는 댓글을 통해 사과의 뜻을 밝혔다.

성훈 매니저는 "저희 차량 때문에 불편을 겪으신 분들께 죄송하다. 차량 크기로 인해 지하주차장에 못 들어가는 점, 골목이 좁은데 픽업 위해 잠시 주차하는 상황에서 근처에 주거하시는 분, 골목을 통행하는 분들께 불편함을 드린 것 같다. 앞으로 이런 일 없도록 조치하겠다. 죄송하다"라고 사과를 전했다.

성훈 소속사 측 역시 차량을 교체하겠다며 거듭 "죄송하다"라고 전했다.

한편, 성훈은 현재 MBN 수목드라마 '레벨업'에 출연 중이다.

김남준 기자 dwt94@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