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엘(김명수), 울림 엔터와 계약終...인피니트 활동은 '계속'

[비즈엔터 강승훈 기자]

인피니트 엘(김명수)이 홀로서기에 나선다.

19일 울림 엔터테인먼트는 "9년간 함께 해온 인피니트 멤버 엘(김명수)이 18일로 계약이 끝났다. 재계약을 앞두고 김명수와 깊은 대화를 나눴지만, 재계약은 하지 않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엘은 지난 2010년 그룹 인피니트 멤버로 다양한 분야에서 그 누구보다 최선을 다해 활동해왔다. 2010년부터 지금까지 9년이란 긴 시간 동안 당사와 함께해준 엘에게 진심으로 감사 인사를 전한다"고 덧붙였다.

엘은 울림 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하지 않았지만, 인피니트 활동은 계속한다.

울림 엔터테인먼트는 "인피니트의 해체는 멤버들의 그룹 활동에 대한 의지가 확고하여 전혀 고려하고 있지 않으며, 인피니트 차후 활동에 관한 방향은 군 복무 중인 멤버들이 있어 차후에 충분한 협의를 거쳐 진행하고자 한다"고 공지했다.

앞서 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 편지로 소속사와 계약이 끝났다고 팬들에게 전했다.

엘은 "지난주를 마지막으로 울림과의 계약이 끝났다. 수많은 고민과 결심 끝에 어려운 결정을 하게 됐다. 오랜 고민 끝에 저는 홀로서기를 해나가기로 결정했다. 인피니트로 데뷔해 인스피릿과 함께 한 시간은 모든 순간이 행복한 시간이었다. 앞으로도 인피니트 멤버들과 함께 할 수 있고, 제가 필요한 곳이 있다면 언제든 멤버들과 함께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엘은 '군주-가면의 주인''미스 함무라비''단, 하나의 사랑' 등의 작품을 통해 배우로 입지를 굳혔다. 특히, '단, 하나의 사랑'에서는 신혜선과 연기 호흡을 맞춰 주목받았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