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배가본드' 속 이승기-배수지 액션의 비결은? 이승기 액션신 90% 직접 소화 엄지 척

[비즈엔터 강하늘 기자]

▲'배가본드'(사진제공=SBS)
▲'배가본드'(사진제공=SBS)
'본격연예 한밤'에 '배가본드' 속 이승기, 배수지의 액션이 소개된다.

22일 방송되는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연일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는 화제의 드라마 '배가본드' 주인공 이승기, 수지의 액션 비밀에 대해 알려준다.

▲'배가본드'(사진제공=SBS)
▲'배가본드'(사진제공=SBS)
총 제작비 250억 원과 촬영 기간 1년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드라마 배가본드는 퀄리티 높은 완성도를 자랑하고 있다. 그중에서도 가장 눈여겨볼 포인트는 바로 강도 높은 액션 연기다. 화제의 드라마 ’배가본드‘ 속 액션의 모든 것을 알아보기 위해 ‘본격연예 한밤’이 나섰다.

북아프리카 모로코에서 촬영된 드라마 ‘배가본드’. 영화 '본 얼티메이텀'에서 배우 맷 데이먼이 뛰어다녔던 장소에서 이승기가 맨몸 액션을 펼쳤다. ‘배가본드’는 모로코 탕헤르를 배경으로 한 작품 중에서도 손꼽힐 정도로 완성도 높은 작품으로 평가받고 있다.

▲'배가본드'(사진제공=SBS)
▲'배가본드'(사진제공=SBS)
드라마 ‘배가본드’의 강도 높은 액션을 보고 있으면 어디까지가 실제 배우가 연기한 장면인지 궁금해진다. ‘배가본드’ 제작진에 따르면 드라마에 나오는 액션 장면의 약 90%에 달하는 장면을 배우 이승기가 직접 연기했다고 전해 시청자들의 놀라움을 더하고 있다.

▲'배가본드'(사진제공=SBS)
▲'배가본드'(사진제공=SBS)
몸을 사리지 않고 액션 연기를 직접 선보이며 열정적으로 연기지도를 하는 유인식 감독과 그 못지않은 열정을 가진 배우 이승기가 만나 만들어진 액션 장면. 특히 이승기는 높은 건물에서 달리는 차 위로 뛰어내리는 공중 액션 장면을 멋지게 소화했다. 대역이 촬영해도 무방한 장면이었지만 이승기가 자진해 직접 촬영했다고 전해졌다. 불과 4초간 방송된 이 장면을 위해 실제로 4시간 동안 촬영을 했다고 한다.

강하늘 기자 bluesky@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영상뉴스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