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슈퍼맨이 돌아왔다' 도경완♥장윤정 딸 하영 돌 사진 촬영…'도책바가지' 등장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도경완 장윤정 부부(사진제공=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도경완 장윤정 부부(사진제공=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도경완·장윤정 부부의 딸 하영이가 돌 사진 촬영에 나섰다. 연우는 특급 도우미로 나섰다.

지난 15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에서 도경완, 장윤정 부부는 딸 하영이의 인생샷을 위해 고군분투를 펼쳤다.

이날 방송에서 하영의 돌 사진 촬영을 앞두고 연우는 멋진 양복을 입고, 하여은 하얀 드레스에 모자까지 쓰고 나타났다. 이를 보는 딸바보 아빠 도경완의 얼굴에는 아빠 미소가 가득했다.

이날 도경완, 장윤정 부부는 하영이의 돌 사진을 찍기 위해 스튜디오를 찾았다. 사진을 위해 깜찍한 드레스를 입은 하영이의 모습이 귀여워 '도책바가지(도경완+주책바가지)'의 리얼한 주책을 유발했다.

그러나 돌이 안 된 아기의 사진을 찍기란 쉽지 않았다. 이에 하영이의 웃음을 포착하기 위한 도경완, 장윤정의 고군분투가 이어졌다. 스윗한 오빠 연우가 가져온 비장의 무기가 모든 상황을 정리했다.

이날은 '워킹맘' 장윤정이 스케줄 때문에 떠나는 날이었다. 이로 인한 눈물 없이 볼 수 없는 엄마와의 이별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특히 엄마를 붙잡는 연우의 달달한 멘트가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