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장애인 인권 변호사 김예원 강의 '차이나는 클라스-같이 살자 우리 모두'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상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차이나는 클라스 김예원 변호사(사진제공=JTBC)
▲차이나는 클라스 김예원 변호사(사진제공=JTBC)
JTBC ‘차이나는 클라스’가 ‘2019년 12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 상을 수상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19일 47 편의 출품작 중 총 6편에 대해 ‘2019년 12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으로 시상했다. 지난해 12월 25일 방송된 ‘차이나는 클라스-같이 살자, 우리 모두’ 편은 뉴미디어 부문에서 수상의 기쁨을 안았다.

매주 각 분야의 명사들을 초청해 문답을 나누는 소통형 강연쇼 ‘차이나는 클라스’는 지난해 12월 25일 장애인 인권 변호사 김예원씨와 더불어 사는 방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시각 장애인들의 직업 자유를 사수하기 위해 7년간의 법정 싸움 끝에 도로교통법을 바꾼 사연부터 장애인 가족들의 절박한 심정을 악용하고 있는 안타까운 고용 현실까지 생생한 경험담을 전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본 프로그램이 우리 사회에서 장애인이 겪는 차별과 불편, 그리고 그들과의 소통 방법을 사례를 통해 소개하고, 사회적 인식 개선의 필요성을 효과적으로 전달했다”며 수상작으로 선정한 배경을 밝혔다.

‘차이나는 클라스’ 제작진은 “우리 사회에서 장애인이 겪는 차별과 불편에 대해 소개하고 사회적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것이 프로그램의 기획 의도였다”며, “강연자로 함께해준 김예원 변호사의 뜻 깊고 따뜻한 강연에 감사드리며, 시청자들에게 잘 전달되어 기쁘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한편 JTBC ‘차이나는 클라스’는 매주 수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