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후속 '한 번 다녀왔습니다' 차화연, 국민 엄마의 귀환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한 번 다녀왔습니다' 차화연(사진제공=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
▲'한 번 다녀왔습니다' 차화연(사진제공=스튜디오드래곤, 본팩토리)
‘한 번 다녀왔습니다’가 차화연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후속으로 오는 3월 첫 선을 보일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부모와 자식 간 이혼에 대한 간극과 위기를 헤쳐 나가는 과정을 통해 각자 행복 찾기를 완성하는 유쾌하고 따뜻한 드라마다.

26일 공개된 사진 속에는 차화연의 희로애락의 순간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누군가를 걱정하는 듯 집 앞에 나와 누군가를 기다리는 모습과 언제 그랬냐는 듯 환하게 웃고 있는 모습은 우리의 엄마를 떠오르게 하며 마음을 따스하게 물들이고 있다.

이처럼 단 몇 장의 사진만으로도 눈을 뗄 수 없는 몰입감을 선사하고 있는 ‘국민 엄마’의 대명사 차화연이 그릴 장옥분에 궁금증이 더해진다.

특히 짠돌이 남편인 송영달 역을 맡은 천호진과 티격태격하는 현실 부부 케미로 안방극장에 유쾌한 에너지를 안긴다고 해 ‘한번 다녀왔습니다’를 향한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KBS 2TV 새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는 드라마 ‘아는 와이프’, ‘역도요정 김복주’, ‘오! 나의 귀신님’을 집필한 양희승 작가와 ‘아버지가 이상해’, ‘솔약국집 아들들’, ‘사랑을 믿어요’ 등 주말 드라마의 강자 이재상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드라마 팬들의 신뢰도를 높이고 있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