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박지훈, 도티ㆍ하성운과 훈훈한 케미…특급 게스트 활약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박지훈(사진제공=네이버 NOW. 오디오쇼 '도티의 오구오구' 방송화면 캡처)
▲박지훈(사진제공=네이버 NOW. 오디오쇼 '도티의 오구오구' 방송화면 캡처)
가수 박지훈이 특급 게스트로 종횡무진 활약했다.

박지훈은 지난 1일 네이버 NOW. 오디오쇼 '도티의 오구오구'(이하 '오구오구')와 '하성운의 심야아이돌'(이하 '심야아이돌')에 출연했다.

이날 박지훈은 '오구오구'에서 팬들이 궁금증에 답하는 Q&A 시간을 가지며 이날 먹은 점심부터 활동할 때 수면 시간 등 다양한 질문에 답했다.

또한 호스트 도티와 공통점을 찾아가며 반려견 자랑 뿐만 아니라 "상황극 연기가 신에 경지에 다다랐다"라며 도티와 즉석 상황극을 펼쳤고, 도티는 "대본에도 없는 내용인데 정말 대단하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고민상담소' 코너에서 자신의 열성팬인 언니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는 동생에게 "저에게 빠지면 제가 행복함을 더 드릴 자신이 있다"라며 입덕을 영업하는 특급 센스를 발휘했다.

이후 '심야아이돌'에 출연한 박지훈은 오랜만에 워너원 출신 하성운과의 만남으로 반가움을 더했다. 박지훈은 "더 멋있어졌다"라고 마음을 전했고, 하성운 역시 "지훈이를 만나면 하이 텐션이 된다. 너무 반갑다"라고 여전한 우정을 드러냈다.

박지훈은 "귀여운 이미지가 커서 음악적으로도 성숙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라며 세 번째 미니앨범 'The W'의 타이틀곡 'Wing(윙)'의 관전 포인트와 안무 등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앨범 준비 전 다이어트를 했다고 밝혔고, 하성운 또한 "체육관에서 운동하는 모습을 많이 봤다. 살이 많이 빠졌다"라고 말했다.

이어 "곡을 너무 받고 싶었다"라고 밝힌 박지훈에게 하성운은 "다음 앨범에는 곡을 주겠다"라고 약속하며 앞으로 두 사람의 만남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맹선미 기자 ms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