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크러쉬, 버스킹 첫 포문…하림과 '출국' 듀엣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크러쉬(사진제공=JTBC)
▲크러쉬(사진제공=JTBC)
가수 크러쉬가 다시 돌아온 ‘비긴어게인 코리아’의 포문을 연다.

크러쉬는 6일 첫 방송 되는 JTBC ‘비긴어게인 코리아’에 출연해 인천국제공항에서 버스킹 공연을 펼친다. 전 세계의 코로나 쇼크로 인해 이용객들의 발길이 끊긴 인천국제공항에서 바이러스 확산을 막으며 ‘K-방역’을 몸소 실천하고 있는 숨은 영웅들을 위해 노래한다.

‘비긴어게인 코리아’에 새롭게 합류한 크러쉬는 이날 버스킹의 첫 포문을 연다. 하림의 오랜 팬을 자처한 크러쉬는 원곡자 하림과 함께 ‘출국’ 듀엣 무대를 펼쳤고, 연신 하림과의 듀엣 무대에 들뜬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크러쉬는 최근 홈메이드 시리즈 첫 번째 싱글(homemade series 1st single) ‘자나깨나 (Feat. 조이 of Red Velvet)’를 발표하고 리스너들에게 위로의 말을 건네며, 음악으로 힐링을 전한 바 있다.

무기력하고 답답한 시기를 어루만져주는 크러쉬의 목소리가 이번 ‘비긴어게인 코리아’에서도 또 한 번 시청자들의 마음을 녹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한편, '비긴어게인 코리아'에는 크러쉬를 비롯해 이소라, 헨리, 수현, 하림, 적재, 정승환이 합류했다. 해외의 낯선 도시 대신 국내의 다양한 장소로 ‘거리두기 버스킹 음악여행’을 떠난다. 6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