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장예원 아나운서, SBS 퇴사 전 마지막 방송 "'동물농장' 덕분에 힐링"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장예원 아나운서(사진=SBS 'TV 동물농장' 방송화면 캡처)
▲장예원 아나운서(사진=SBS 'TV 동물농장' 방송화면 캡처)

장예원 아나운서가 SBS 퇴사 인사를 '동물농장'에서 전했다.

장예원 아나운서는 20일 방송된 SBS 'TV 동물농장'에서 하차한다고 밝혔다. 장예원 아나운서는 클로징을 녹화를 앞두고 눈물이 터진 모습을 보여 관심을 집중시켰다.

신동엽은 "장예원 아나운서가 새로운 도전을 위해 재충전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라며 그의 하차를 알렸다. 장예원 아나운서는 "어제 잠이 오지 않았다. 6년을 함께 했는데 시청자분들이 ‘TV 동물농장’을 보면서 힐링했던 것처럼 나 또한 힐링했다"라며 "정말 행복했고 시청자, MC들, 제작진 덕분에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라고 말했다.

이날 장예원 아나운서는 'TV 동물농장'에서 약 6년 만에 하차했다. 제작진은 미리 준비한 케이크로 석별의 아쉬움을 달랬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