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양세형 "라미네이트 후 치아로 병 뚜껑 따면 안된다"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전참시' 양세형(사진제공=MBC)
▲'전참시' 양세형(사진제공=MBC)
앙세형이 제시의 라미네이트를 걱정해줬다.

26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제시와 매니저가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제시는 스태프가 준 음료수를 흔든 후 치아로 개봉을 시도했다.

이 영상을 본 MC들은 "이렇게 하니까 이가 상한다"라고 입을 모았다. 특히 양세형은 "라미네이트 하고 나서 치아로 병 뚜껑을 따면 안된다"라고 말했다.

그의 얘기를 들은 이영자와 전현무는 "양세형이 제시를 챙겨준다"라고 몰아갔다.

앞서 지난주 제시는 양세형에게 여우 같다고 하며 서로 안맞는다며 티격태격 됐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