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유니버스' 앱 전 세계 134개국 오픈…강다니엘·몬스타엑스·아이즈원·(여자)아이들 등 만난다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강다니엘, 몬스타엑스(사진제공=엔씨소프트/클렙)
▲강다니엘, 몬스타엑스(사진제공=엔씨소프트/클렙)
강다니엘, 몬스타엑스(MONSTA X), 아이즈원, (여자)아이들 등 11팀 아티스트가 참여하는 ‘글로벌 케이팝(K-POP)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유니버스'가 오픈했다.

엔씨소프트(이하 엔씨(NC))와 클렙Klap(이하 클렙)은 28일 케이팝(K-POP)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유니버스(UNIVERSE)’를 28일 글로벌 134개국에 동시 출시했다고 밝혔다.

▲유니버스(사진제공=엔씨소프트/클렙)
▲유니버스(사진제공=엔씨소프트/클렙)
유니버스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팬덤(Fandom) 활동을 모바일에서 즐길 수 있는 올인원(All-in-one) 플랫폼이다. ‘For Fans, With Artists’라는 메시지에 맞춰, 엔씨(NC)는 보유한 IT 기술과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와 결합해 아티스트와 팬을 한층 더 가깝게 소통할 기회를 선보인다.

특히, 28일부터 강다니엘, 몬스타엑스(MONSTA X) 등 11팀 아티스트가 참여하는 다양한 오리지널 콘텐츠들을 선보인다. IZ*ONE(아이즈원)이 참여한 첫번째 유니버스 뮤직 ‘D-D-DANCE’의 MV 풀버전도 오늘 오후 6시 유니버스 앱에서 독점 공개한다

유니버스는 뮤직 비디오, 예능, 화보, 라디오 등 독점 콘텐츠를 제공하는 미디어(Media), 아티스트와 팬들이 자유롭게 소통하는 공간 FNS(Fan Network Service), 아티스트 관련 영상, 팬아트 등을 제작하고 서로 공유할 수 있는 콘텐츠 크리에이터(Content Creator) 등 다채로운 팬덤 활동 기능을 제공한다. FNS에서는 아티스트들이 팬들을 위해 미리 작성한 글과 일상 사진을 만나볼 수 있다.

▲아이즈원(사진제공=엔씨소프트/클렙)
▲아이즈원(사진제공=엔씨소프트/클렙)
여기에, 팬들은 아티스트가 직접 작성한 메시지를 받아보거나, 아티스트가 참여해 개발한 AI보이스로 원하는 시간과 상황에 전화를 받을 수 있는 프라이빗 메시지 & 콜(Private Message & Call), 팬덤 활동을 기록하고 보상을 받는 컬렉션(Collection), 아티스트가 직접 참여해 만든 캐릭터를 꾸미고, 캐릭터를 활용해 MV를 제작할 수 있는 스튜디오(Studio) 기능들도 이용할 수 있다.

한편, 유니버스는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유니버스에 대한 세부 정보는 공식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