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DJ 아티스트 라마, ‘Shake’ 작업 비하인드 공개…방탄소년단 ‘Dynamite’ 작곡가 참여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DJ 아티스트 라마(사진 =유니버설뮤직 제공)
▲DJ 아티스트 라마(사진 =유니버설뮤직 제공)
DJ 아티스트 라마(L.L.A.M.A)의 이색적인 행보가 차례로 공개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유니버설뮤직그룹(UMG)과 레고그룹(LEGO Group)의 합작으로 탄생한 아티스트 DJ 라마 데뷔에 이어 그의 데뷔곡 ‘Shake’ 작업에 대한 비하인드가 알려지며 대중의 이목을 사로잡고 있다.

‘Shake’는 방탄소년단의 ‘Dynamite’를 제작한 히트메이커 데이비드 스튜어트(David Stewart)가 프로듀싱을 맡았으며, 작사와 작곡은 아델(Adele), 마룬파이브(Marron 5), 트와이스 등 인기 뮤지션들과 협업한 라이언 테더(Ryan Tedder)가 손길을 더했다.

라마는 “어느 한 파티에 들린 후 라이언을 만났는데, 음악에 대한 감이 일맥상통하는 느낌을 받았다”고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어 “며칠 뒤 라이언과 다시 만났을 때 바로 데뷔 곡에 대한 얘기를 나누었고, 단 몇 시간 만에 만족스러운 곡을 써낼 수 있었다. 재밌고, 에너지가 넘치는 흥겨운 곡이다”라고 데뷔곡 탄생의 비화를 전했다.

호기심과 영감을 중요시하는 라마의 첫 데뷔 싱글에는 그래미어워즈 수상 3관왕에 빛나는 아티스트 니요(NE-YO)와 떠오르는 혜성 신인 카르멘 드레온(Carmen DeLeon)이 함께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유니버설뮤직 산하 레이블 중 일렉트로닉 음악의 대표주자 아스트랄웍스(Astralwerks)와 레고 비디요 시리즈 메인 캐릭터의 의인화 버전인 라마와의 전속계약도 화제를 모았다.

한편, 레고 미니피겨의 첫 의인화 아티스트로 호기심을 자극한 아티스트 라마의 데뷔곡 ‘Shake’는 국내외 주요 음원 플랫폼과 레고 비디요 앱에서 만나볼 수 있다.

맹선미 기자 ms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