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홍삼 트리오ㆍ박미경ㆍ티삼스ㆍ이상은ㆍ이상우ㆍ박선주ㆍ육각수 등 나이ㆍ시대 초월 '강변가요제 레전드'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강변가요제:레전드'(사진제공=MBC)
▲'강변가요제:레전드'(사진제공=MBC)
'강변가요제:레전드'에 홍삼 트리오, 박미경, 티삼스, 이상은, 이상우, 박선주, 육각수 등을 비롯해 딕펑스, 라붐, 라포엠, 손승연, 이소정, 정엽, 존박이 공연을 펼친다.

21일 방송되는 MBC '강변가요제:레전드’는 ‘강변가요제’를 빛낸 신화들이 모여 환희와 감동의 순간을 재현한 무대로 지난 11일 강원도 원주 간현광광지에서 펼쳐졌다.

코로나19로 지친 국민에게 위로와 응원, 희망을 선물할 이번 행사는 가수 김현철과 방송인 정지영의 진행을 맡았다.

‘강변가요제’의 부활이라는 뜻깊은 의미를 담은 이번 콘서트에는 ‘레전드’라고 불릴만한 대표 뮤지션 7팀이 출연한다. 1979년 제1회 금상 홍삼 트리오부터 박미경(1985년 제6회 장려상), 티삼스(1987년 제8회 동상), 이상은(1988년 제9회 대상), 이상우(1988년 제9회 금상), 박선주(1989년 제10회 은상), 육각수(1995년 제16회 금상/인기상, 조성환 출연) 등 ‘강변가요제’에 등장하며 대중가요의 역사가 된 뮤지션들이 추억의 무대를 재현한다.

이와 함께 딕펑스, 라붐, 라포엠, 손승연, 이소정, 정엽, 존 박 등 활발히 활동 중인 실력파 후배 팀도 함께해 세대와 장르의 한계를 넘어선 새로운 전설이 쓰여질 것으로 기대된다.

1979년 시작되어 2001년까지 진행된 MBC '강변가요제’는 20여 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신인 등용문의 고유명사로 브랜드 가치를 이어가고 있다. 제작진은 앞으로 오디션 프로그램의 시초인 ‘강변가요제’ 형식의 콘서트 부활을 모색 중이라고 밝혔다.

그간 ‘놀면 뭐 하니?-방구석 콘서트’, 특별생방송 ‘We Believe 우리가 희망입니다’, 랜선 콘서트 ‘World is ONE’ 등 코로나19의 위기를 겪고 있는 국민에게 위로와 희망을 전해온 MBC는 이번 ‘강변가요제;레전드’를 통해 긴 시간 이어지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한 아픔을 보듬을 예정이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