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종영 앞둔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ㆍ영탁ㆍ이찬원ㆍ정동원ㆍ장민호ㆍ김희재 '탑6'의 선물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사랑의 콜센타'(사진제공=TV조선)
▲'사랑의 콜센타'(사진제공=TV조선)
종영을 앞둔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 영탁, 장민호, 정동원, 김희재, 이찬원이 지난 1년 6개월간의 여정을 되돌아보며 못다한 이야기부터 신곡 무대 모음까지 최고의 무대들을 선보인다.

23일 방송되는 TV CHOSUN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역대급 특집 ‘탑6의 선물’로 시청자들에게 특별한 선물을 선사한다.

이날 무대에 선 임영웅, 영탁, 장민호, 정동원, 김희재, 이찬원은 “기분이 이상하게 울컥한다”라며 남다른 소회를 전했다. 그중에서도 미스터트롯 진(眞)에 오르며 큰 사랑을 받았던 임영웅이 미스터트롯에 참가하기 전부터 시청자들에게 사랑받았던 최초 댄스 무대를 새로운 버전으로 재구성해 선보일 뿐만 아니라 히트곡 ‘별빛 같은 나의 사랑아’의 편곡 버전도 이번 특집을 통해 최초로 공개된다.

또한 영탁은 지금껏 한 번도 보여주지 못했던 스타일의 찰떡 선곡으로 무대가 끝난 뒤 기립 박수를 받았으며, 장민호는 신나는 트로트 무대로 한층 흥을 높인 후 댄서들과 함께 꾸민 신곡 ‘사는게 그런거지’의 색다른 무대로 열띤 호응을 자아냈다.

‘삐약이’ 정동원은 지코의 ‘너는 나 나는 너’를 선곡해 한층 더 성숙해진 막내 파워를 선보였다. 이어 김희재는 실제 콘서트에서 입던 의상들을 공수해 어느 때보다 화려한 무대를 완성했다. 마지막으로 이찬원은 미스터트롯 경연 이후 단 한 번도 부르지 않았다던 자신의 경연곡을 재구성해 선보여 녹화장을 발칵 뒤집어 놓았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노래방 마스터 대신 풀밴드와 함께하는 고품격 무대들과 더불어 좀처럼 들을 수 없었던 탑6의 깊은 속 이야기까지 들을 수 있는 인터뷰와 연습 현장도 공개된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