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박해진, 온라인 팬미팅 성료…170개국 팬들과 아바타로 소통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박해진(사진=마운틴무브먼트)
▲박해진(사진=마운틴무브먼트)
배우 박해진의 온라인 팬미팅 ‘초대’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지난 25일 박해진의 온라인 팬미팅 ‘초대’가 진행된 가운데, 박해진은 170개국 팬들과 아바타로 소통하며 성황리에 종료됐다. 170개국 팬들이 함께한 이번 팬미팅 ‘초대’는 코로나19 시대에 획기적인 어메이저의 아바타 기술력과 언택트 팬미팅의 결합으로, 새로운 팬문화를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박해진(사진=마운틴무브먼트)
▲박해진(사진=마운틴무브먼트)
한국과 중국, 일본 등 170여 개국 팬들과 만나 즐거운 시간을 보낸 박해진은, 2년여만에 진행된 이번 팬미팅에서 팬들을 보고 울컥한 마음을 전했다. 팬들은 자신만의 개성을 아바타로 표현해 입장했고, 박해진과 170개 국어로 게임을 즐겼다. 이들 중 5명은 박해진과 직접 영상통화에 성공해 최초로 배우와 통화한 팬들로 많은 부러움을 받음과 동시에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 홍콩 팬과 중국어로 막힘없이 통화한 박해진에 모두 놀랐다는 후문이다.

박해진은 영어와 일본어, 중국어 등 다양한 언어를 구사하는 배우로, 중국뿐만 아니라 일본, 동남 아시아 등 다양한 나라에서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그는 ‘치즈인더트랩’의 유정 선배와 ‘꼰대인턴’의 가열찬 부장으로 해외 드라마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2022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MBC 새 드라마 ‘지금부터, 쇼타임!’에 대한 기대와 애정도 한껏 드러냈다.

▲박해진(사진=마운틴무브먼트)
▲박해진(사진=마운틴무브먼트)
박해진은 “배우로 활동한지 15년 째인데, 이번에 만나는 선, 후배님들은 단 한 번도 같이 연기한 적이 없던 분들이다. 정준호 선배, 진기주 배우, 고규필, 정석용 선배들은 꼭 같이 작품을 해보고 싶었던 분들이다. 또 귀신이 나오는 드라마는 이미 많은 소재로 소개돼 왔다. 하지만 ‘지금부터, 쇼타임!’은 아마 처음 만나보는, 새로운 드라마일 것”이라며 작품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한편 박해진은 2022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MBC 새 드라마 ‘지금부터, 쇼타임!’에서 귀신을 부리는 마술사 차차웅 역으로 복귀한다.

이성미 기자 smlee@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