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아이돌' 안희연ㆍ안솔빈ㆍ한소은ㆍ추소정ㆍ김지원, 코튼캔디 첫 스틸 공개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아이돌'(사진 제공=JTBC스튜디오, 미디어그룹테이크투, 트랜스페어런트아츠)
▲'아이돌'(사진 제공=JTBC스튜디오, 미디어그룹테이크투, 트랜스페어런트아츠)
‘IDOL [아이돌 : The Coup]’에서 걸그룹 코튼캔디의 일상을 공개, 심상치 않은 팀 분위기로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오는 11월 8일 첫 방송될 JTBC 새 월화드라마 ‘IDOL [아이돌 : The Coup]’(이하 ‘아이돌’)은 실패한 꿈과 헤어지지 못하는 이들을 위한 아주 특별한 안내서로 당당하게 내 꿈에 사표를 던지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는 드라마다.

걸그룹 리더로 변신할 안희연(제나 역)을 비롯해 안솔빈(현지 역), 한소은(스텔라 역), 추소정(엘 역), 김지원(채아 역)이 극 중 아이돌 코튼캔디로 호흡하는 가운데 이들의 일상이 담긴 스틸이 흥미로운 호기심을 부추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함께 생활하는 숙소를 비롯해 연습실, 무대 위 등 6년 차 걸그룹의 생활 반경이 엿보이는 모습들이 담겨 있다. 뜨거운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며 화려한 조명 아래 눈부시게 빛나야 할 이들의 일상은 어쩐지 무기력해 보이고 그늘져 있다.

특히 누군가를 향해 날 선 눈빛을 겨누는 리더 제나(안희연 분)와 굳은 표정의 맏언니 스텔라(한소은 분)의 면면에서는 싸늘한 공기가 느껴진다. 또 옹기종기 모여있는 멤버들을 등지고 돌아앉은 막내 현지(안솔빈 분)와 메인 보컬 엘(추소정 분)의 수심 가득한 모습에선 멤버들 사이에 미묘한 갈등과 고민이 쌓여 있음을 짐작케 한다.

이에 같은 꿈을 꾸며 청춘을 바친 만큼 누구보다 동료애가 끈끈할 것 같은 그녀들에게 어떤 사연이 숨겨져 있을지 궁금해지는 상황. 어느덧 데뷔 6년 차가 된 ‘망돌(망한 아이돌)’ 코튼캔디의 이야기가 귀 기울여진다.

‘아이돌’ 제작진은 “멤버 개개인마다 품은 스토리가 코튼캔디라는 팀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 기대해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JTBC 새 월화드라마 ‘IDOL [아이돌 : The Coup]’은 11월 8일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