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케플러(Kep1er), 틱톡 100만 달성…전 세계가 주목하는 ‘글로벌 대세’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케플러(사진 =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
▲케플러(사진 = 웨이크원, 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
4세대 아이돌 대표 루키 케플러(Kep1er)가 소셜에서도 글로벌 팬들을 사로잡고 있다.

케플러의 공식 틱톡 계정 팔로워 수가 지난 24일 100만 명을 돌파했다.

케플러는 지난 15일 온라인 숏폼 동영상 플랫폼 틱톡(Tik Tok) 계정을 오픈했다. 이후 릴레이 댄스, 웃참 챌린지, 점프 챌린지 등 멤버들의 깜찍하고 러블리한 매력이 돋보이는 다양한 숏폼 영상들을 게재하며 글로벌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현재까지 케플러 틱톡 계정에 게재된 영상들의 총 조회수는 26일 현재 2300만 뷰에 육박하고 있을 만큼 전 세계 팬들의 관심이 뜨겁다. 이를 바탕으로 케플러는 틱톡 계정 오픈 9일 만에 100만 팔로워를 달성하는 저력을 발휘했다.

케플러는 아직 데뷔 전임에도 틱톡뿐만 아니라 각종 소셜 미디어에서 거침없는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다. 공식 인스타그램은 개설 24시간 만에 약 40만 명의 팔로워를 모았고, 최근 빠른 속도로 100만 팔로워 달성에도 성공했다.

또, 케플러의 첫 V LIVE 방송은 전 세계 비디오 일간 및 주간 차트와 채널 일간 및 주간 차트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여기에 케플러 공식 유튜브는 채널 개설 3일 만에 약 50만 명의 팔로워를 기록했고, 지난 16일 진행된 케플러의 트위터 ‘멘션 파티’는 전 세계 트위터 트렌드 1위와 국내 1,2위를 나란히 석권했다.

이러한 압도적인 소셜 인기는 국내뿐만 아니라 전 세계 팬들이 주목하고 있다는 방증으로, 오는 데뷔를 앞둔 케플러에게도 매우 긍정적인 신호다. ‘글로벌 팬메이드 그룹’ 케플러가 앞으로 또 새로운 기록들을 어떻게 만들어갈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꿈을 잡았다는 의미의 ‘Kep’과 아홉 명의 소녀가 하나로 모여 최고가 되겠다는 뜻의 숫자 ‘1’을 결합한 의미의 케플러는 오는 12월 14일 정식 데뷔 후 2년 6개월 간 다양한 활동을 펼치며 글로벌 팬들과 소통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에 앞서 한국시각으로 12월 11일 오후 6시 전 세계로 생중계되는 ‘2021 Mnet ASIAN MUSIC AWARDS)’에 출연해 첫 공식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맹선미 기자 ms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