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태종 이방원' 선동혁ㆍ최종환ㆍ이광기ㆍ김법래ㆍ태항호, 명품 씬 스틸러 예고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태종 이방원'(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태종 이방원'(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태종 이방원’에 배우 선동혁, 최종환, 이광기, 김법래, 태항호 등 명품 씬 스틸러들이 대거 등장한다.

11일 첫 방송되는 KBS1 ‘태종 이방원’은 고려라는 구질서를 무너뜨리고 조선이라는 새로운 질서를 만들어가던 ‘여말선초’ 시기, 누구보다 조선의 건국에 앞장섰던 리더 이방원의 모습을 새롭게 조명한 작품이다.

극 중 태종 이방원(주상욱 분)을 중심으로 한 이지란(선동혁 분), 정몽주(최종환 분), 정도전(이광기 분), 조영무(김법래 분), 이화상(태항호 분)의 관계성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먼저 정몽주와 정도전은 이방원과 떼려야 뗄 수 없는 역사 속 인물이다. 정몽주는 이방원이 쓰러뜨린 고려의 마지막 희망으로, 최종환과 주상욱의 날 선 연기 호흡이 기대된다. 다음으로 정도전은 이성계와 손잡고 조선을 건국한 혁명가다. 사극 장르에서 폭넓은 캐릭터를 소화해냈던 이광기가 정도전을 어떻게 그려낼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여진족 출신의 장수 이지란과 이화상은 부자(父子) 관계로, 이지란은 고려에 귀하 하며 이성계와 의형제를 맺었다. 이성계와 함께 전장을 누비며 활약했던 두 사람이 이방원과는 어떤 관계로 얽혀있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특히 선동혁은 ‘정도전’에 이어 ‘태종 이방원’에서도 이지란 역을 맡아 기대를 더하고 있다. 더불어 태항호는 강인함과 순박함을 넘나드는 폭넓은 연기를 선보이게 된다.

마지막으로 조영무는 이방원의 핵심세력으로, 이숙번이 이방원의 젊은 행동대장이라면 조영무는 베테랑 행동대장이다. 김법래는 늘 원칙과 소신을 지키며 살았고, 죽는 순간까지 이방원에게 충성했던 조영무의 우직한 모습으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을 계획이다.

이렇듯 선동혁, 최종환, 이광기, 김법래, 태항호 등은 주상욱, 김영철, 박진희, 예지원 등과 얽히고설킨 다양한 이야기들을 풀어낼 전망이다. 극의 품격을 높일 명품 씬 스틸러들의 대거 등장 소식만으로도 ‘태종 이방원’을 향한 예비 시청자들의 설렘을 유발하고 있다.

이처럼 ‘태종 이방원’에서는 우리가 익히 알고 있는 역사 속 사건들은 물론이며, 새로운 관점에서 바라본 이방원과 그 가족들의 이야기를 전하며 안방극장 시청자들에게 신선한 바람을 몰고 올 예정이다.

‘태종 이방원’ 제작진은 “이방원을 중심으로 한 다양한 인물들을 통해서도 다채로운 스토리가 펼쳐질 예정이니 기대하셔도 좋다. 맞춤옷을 입은 듯 착 달라붙는 캐릭터 소화력을 자랑하는 선동혁, 최종환, 이광기, 김법래, 태항호 배우의 열연이 준비돼 있으니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기막힌 유산’, ‘공부의 신’, ‘솔약국집 아들들’, ‘제국의 아침’ 등 묵직함과 트렌디함을 넘나드는 흥행 제조기 김형일 감독과 ‘최강 배달꾼’, ‘조선 총잡이’, ‘전우’ 등을 집필한 이정우 작가가 KBS 드라마 ‘전우’ 이후 다시 재회해 호흡을 맞췄다.

KBS 1TV 새 대하사극 ‘태종 이방원’은 11일 밤 9시 40분 첫 방송 될 예정이다.

홍선화 기자 cherry31@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