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머쉬베놈ㆍ더콰이엇ㆍ애쉬아일랜드ㆍ우원재ㆍ다이나믹듀오, '쇼미10' 파이널 1라운드 피처링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애쉬아일랜드(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애쉬아일랜드(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머쉬베놈, 더콰이엇, 애쉬아일랜드, 우원재, 다이나믹 듀오가 '쇼미더머니10(쇼미10)' 파이널 결승 1라운드 피처링으로 출연했다.

4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10'은 쿤타, 비오, 신스, 조광일의 파이널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TOP4는 파이널(결승)에서는 두 번의 경연을 치렀고, 1라운드는 래퍼 단독 공연으로 진행됐다.

첫 번째 순서는 쿤타였다. 그는 뭐든 2배로 '더블 업'할 거란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곡 '더블 업(Double Up)'을 선보였다.

▲머쉬베놈(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머쉬베놈(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쿤타의 무대엔 지난 시즌 준우승자 머쉬베놈이 피처링으로 등장해 흥을 돋웠고, 더콰이엇이 무게감을 실었다.

두 번째로 비오가 무대에 올랐다. 그의 무대엔 애쉬아일랜드가 지원군으로 등장했다. 비오는 이별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네가 없는 밤'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개코X코드쿤스트' 팀의 신스가 세 번째로 무대를 꾸몄다. 그는 자신의 앞날을 향한 당찬 포부를 담은 곡 'UP해'를 열창했고, 우원재가 피처링으로 나섰다.

1라운드 마지막은 조광일이 장식했다. 조광일이 부른 '가리온'은 수많은 장애물이 막아도 경주마처럼 달리겠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조광일의 지원군으로는 '다이나믹 듀오' 개코, 최자가 출연했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포토갤러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