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무명 없는 개그맨' 서경석 형, 정체 궁금한 '월드클래스' 형과 대결서 패배(판타스틱패밀리)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무명 없는 개그맨' 형(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무명 없는 개그맨' 형(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판타스틱 패밀리'에 '무명 없는 개그맨' 서경석의 형이 정체를 알 수 없는 '월드클래스'의 형에게 아쉽게 패배했다.

12일 방송된 SBS '판타스틱 패밀리-DNA 싱어'에서는 지난 설 연휴 파일럿 방송 당시 우승을 차지한 '유행어 없는 개그맨' 최성민과 그의 동생을 꺾기 위한 새로운 '판타스틱 패밀리'가 등장했다.

먼저 동생이 '월드클래스'인 DNA 싱어가 무대에 올랐다. 그는 장발, 주름진 눈웃음으로 배우 포스 풍기며 등장했고, 이정재 닮은꼴로 DNA 판정단을 혼란스럽게 했다.

'월드클래스'라는 키워드가 등장했고, 판정단은 스타싱어의 정체를 제이블랙 혹은 팝핀현준으로 예상했다. 수자원공사 과장이라고 밝힌 '월드클래스'의 형은 봄여름가을겨울 '어떤이의 꿈'을 열창하며 멋진 무대를 완성했다.

▲'판타스틱패밀리' 월드클래스 형(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판타스틱패밀리' 월드클래스 형(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두 번째 DNA싱어는 '무명 없는 개그맨'의 형이었다. 객석에선 DNA싱어의 코에 집중했다. 양세찬은 "특정 신체 부위가 누굴 떠오르게 한다"라고 말했다. DNA 판정단은 "보면 볼수록 한사람 밖에 떠오르지 않는다"라고 했고, 양희은은 "스타싱어는 나와 매일 아침 라디오를 같이 하는 사람"이라고 했다.

곧이어 스타싱어가 등장했다. 스타싱어는 "난 형과 닮았다고 생각해본 적이 한번도 없다"라며 "여기 계신 분들의 반응이 너무 불쾌하다"라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DNA싱어가 선곡한 노래는 성시경의 '거리에서'였다. DNA싱어는 멋진 중저음으로 '거리에서'를 소화하며 DNA 판정단과 시청자들을 놀라게 했다.

판정단의 투표 결과, 66대 33으로 '월드클래스의 형'이 2라운드에 진출했다. '무명 없는 개그맨'은 정체가 공개됐다. 그는 모두의 예상대로 개그맨 서경석이었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