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생활의 달인' 여수 젓갈 달인, 세월의 내공이 담겼다…사는 방법 찾게 하는 맛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생활의 달인' 여수 젓갈 달인(사진제공=SBS)
▲'생활의 달인' 여수 젓갈 달인(사진제공=SBS)

여수 젓갈 달인의 젓갈을 '생활의 달인'에서 소개한다.

8일 방송되는 SBS '생활의 달인'에서는 여수의 한 농가에서 젓갈을 담그는 할머니를 소개한다.

하얀 쌀밥 위에 올라가는 젓갈 한 점의 맛. 단순하면서도 중독성 있는 젓갈에는 오랜 세월의 내공이 담겨있다. 할머니의 젓갈을 맛본 사람들은 이 젓갈이 밥상에 올라가면 밥 두 공기는 기본이라고 말한다.

상경한 자식들을 위해 끊임없이 밑반찬을 만들어 오신 할머니의 정성과 시골집의 감성을 더해 맛의 풍미가 깊어진 다양한 젓갈들을 '생활의 달인'에서 살펴본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