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생활의 달인' 찰떡 떡메치기 달인, 80년 세월 전하는 안동 숨은 맛집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안동 찰떡 떡메치기 달인(사진제공=SBS )
▲안동 찰떡 떡메치기 달인(사진제공=SBS )

'생활의 달인'이 떡메치기 달인을 찾아 안동 찰떡 가게로 향한다.

8일 방송되는 SBS '생활의 달인'에서는 80년 세월이 고스란히 느껴지는 달인의 찰떡집을 방문한다. 이곳에서 전해지는 떡메치기 작업은 어마어마하게 유명하다.

달인은 작은 체구로 5kg 정도의 떡을 메친다. 그런데 힘으로만 치는 것이 아니라 특별한 노하우를 더해 떡의 찰기를 배가시킨다.

극강의 쫄깃함을 간직한 찰떡을 만들어내는 달인의 손놀림을 '생활의 달인'에서 살펴본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