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김소희 작가 최고가 인형 찾기…'런닝맨', 미스터리 레이스 스타트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김소희 작가 인형 레이스(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김소희 작가 인형 레이스(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김소희 작가의 최고가 인형을 찾는 '런닝맨' 레이스가 시작됐다.

29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멤버들을 혼란에 빠트린 역대급 레이스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은 'VIP 인형 전시회'에 초대받은 멤버들의 모습으로 시작됐다. 수많은 인형들이 진열된 전시장에서 멤버들은 리미티드 에디션 인형을 하나씩 고르게 됐고, 뜻밖의 인형 놀이에 멤버들은 각자 취향에 맞는 인형을 고르며 신난 모습을 보였다. 맏형 지석진은 "태어나서 인형을 오래 들고 있는 게 처음이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인형을 만든 김소희 작가와의 질의응답 시간을 가지던 도중, 김소희 작가는 송지효가 고른 인형을 가리키며 "네가 왜"라고 단말마의 비명을 지르고 사망했다.

김소희 작가는 갑작스러운 죽음과 함께 '최고가 인형을 찾으면 상속권을 넘기겠다'는 유언을 남겼다. 멤버들은 최고가 인형을 찾기 위한 힌트를 얻기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이기 시작했다.

가장 먼저 멤버들의 관찰력을 살피기 위한 스타벅스 등 다양한 브랜드의 로고를 그리는 게임이 시작됐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