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이지혜, 당나귀 고기 코스 요리 맛집서 문재완과 허심탄회 토크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당나귀고기 코스 주문하는 남편 문재완(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당나귀고기 코스 주문하는 남편 문재완(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이지혜와 문재완이 당나귀 고기 코스 요리 맛집을 함께 방문해 최근 갈등을 빚었다고 얘기했다.

지난 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에선 이지혜, 문재완 부부가 몸보신을 위해 당나귀 고기 요리 맛집을 찾았다. 당나귀 고기는 동의보감에도 실리고, 중국 황제와 양귀비가 즐긴 보양식이었다고.

문재완은 당나귀 고기 코스 요리를 주문했다. 이지혜는 처음 먹는 당나귀 고기에 잔뜩 걱정했고, 사장은 "소고기 같다"라고 안심시켰다.

▲당나귀 생고기(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당나귀 생고기(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당나귀 육회, 뭉티기부터 나오기 시작했다. 이지혜는 처음 먹는 당나귀 고기 맛에 감탄했다. 두 번째 코스는 당나귀 구이였고, 노루궁뎅이 버섯이 곁들임으로 나왔다.

이날 이지혜는 "둘째 낳고 달라진 걸 느낀다. 요즘 오빠한테 짜증 많이 냈잖아"라며 "내가 오빠한테 이혼하자고 했었잖아"라고 이혼 위기를 언급했다.

문재완은 "아내가 나를 무시한다는 느낌이 들었다"라고 털어놨고, 이지혜는 "오빠한테 나만 서운했던 것이다"라고 말했다. 문재완은 "내가 더 잘하겠다"라며 이지혜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