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임창정X이종혁 vs 김종민X양세찬 '편먹고 공치리 시즌4' 용인 골프장서 진검승부 승자는?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편먹고 공치리 시즌4'(사진제공=SBS)
▲'편먹고 공치리 시즌4'(사진제공=SBS)
임창정 이종혁 조가 김종민 양세찬 조와 '편먹고 공치리' 시즌4 용인 골프장에서 진검 승부를 펼친다.

28일 방송되는 SBS '편먹고 공치리(072)' 시즌4에서는 (이하 ‘공치리’) 시즌4에서는 4강 진출을 향한 임창정, 이종혁의 ‘일산 짝대기’ 팀과 김종민, 양세찬의 ‘종세바리’ 팀의 역대급 데스매치 경기가 펼쳐진다.

첫 경기부터 막강한 경기력을 선보였던 ‘종세바리’ 팀은 ‘상승’ 팀과 접전 끝에 첫 패배를 기록했다. 이에 이번 경기까지 지게 되면 누적 2패로 예선 탈락에 놓인 상황. ‘일산 짝대기’ 팀 역시 지난 대결에서 ‘상승’ 팀과 무승부를 기록하며 이번 경기에서 패배한다면 승점차로 인해 탈락하게 된다.

4강을 앞두고 어느 때보다 비장한 각오로 등장한 양 팀 선수들은 “무조건 이겨야 한다”며 승리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였다. 특히 양세찬은 멋진 트러블샷으로 팀의 해결사에 등극하는 등 입담만큼 뛰어난 실력을 뽐내며 연예계 골프 최강자 임창정을 깜짝 놀라게 하기도 했다. 그의 반전 실력에 같은 팀 김종민 역시 “오늘 주인공은 너야”라며 연신 감탄사를 날렸다.

또한 김종민은 프로도 부담스러워한다는 마지막 홀에서 시원한 티샷을 날리며 유현주 프로에게 “굉장히 멋진 샷을 선보였다”는 극찬을 받았다. 이후로도 클럽만 잡으면 ‘간헐적 천재’ 모드를 발동, 누구도 예상치 못했던 실력을 발휘하며 눈길을 끌었다. 반전 플레이를 보여주는 ‘종세바리’ 팀이 어떤 대결을 펼칠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편먹고 공치리 시즌4'(사진제공=SBS)
▲'편먹고 공치리 시즌4'(사진제공=SBS)
그런가 하면, 지난 경기에서 말하는 대로 공을 보내며 자석 같은 샷을 보여준 이종혁은 이날 경기에서도 필드 지형을 한눈에 파악, 원하는 방향으로 샷을 날려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켰는데. 이외에도 티샷으로 버디 찬스를 만들어내는 등 4강으로 향하기 위한 길목에서 사활을 건 눈 뗄 수 없는 장면들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임창정은 ‘종세바리’ 팀의 쉴 새 없는 입질 공격 속에서도 티샷부터 퍼팅까지 흔들리지 않는 모습으로 ‘연예계 골프 고수’다운 실력을 보여주었다. 강력 우승 후보에서 첫 경기 무승부라는 성적표를 받은 ‘일산 짝대기’ 팀이 승리할 수 있을지, 아니면 ‘종세바리’ 팀에게 무너질지, 결과에 귀추가 주목된다.

뿐만 아니라 이날 경기에서 유현주 프로는 골프 홀에 대한 안내부터 선수들의 부족한 부분 체크까지 모두가 쉽게 따라갈 수 있는 고품격 해설을 선보였으며, 중계 MC 박미선은 어려운 상황에 놓인 선수들의 마음을 누구보다 잘 대변해주었다. 이들 역시 생동감 넘치는 중계와 해설로 특유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