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강순의 김치 명인ㆍ서분례 청국장 명인, 바람 피우는 남편들 폭로 "우리 신랑하고 바꿔 살아 봐요"(속풀이쇼동치미)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속풀이쇼동치미'(사진제공=MBN)
▲'속풀이쇼동치미'(사진제공=MBN)
김치 명인 강순의와 청국장 명인 서분례가 바람 피우고 집에 오지 않는 남편들을 폭로했다.

8일 방송되는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는 '나니까 참고 사는 거야!'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치 명인 강순의와 청국장 명인 서분례가 출연해 바람 피는 남편때문에 힘들었던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김치 명인 강순의는 남편은 착한 심성을 가졌지만 집안일에 관심이 없는 한량이었다고 전하며 집에 여유가 생기자 바람까지 피웠다고 전했다.

강순의 명인은 바람피우는 남편의 여자를 집으로 불러 "어떻게 내 남편과 바람을 피우냐"고 따졌더니 남편은 내 손을 치면서 "그 사람은 가만 내버려 둬"라고 말해 더 화가 나게 했다고 말했다.

한편 서분례 명인은 "그 정도면 괜찮다. 우리 남편은 집을 못 찾아온다. 우리 신랑하고 바꿔 살아 봐요!"라며 더한 남편의 태도를 폭로했다.

이성미 기자 smlee@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