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박진영ㆍ차선우(바로), '재벌집 막내아들' 특별 출연…신경민(신 대리)ㆍ송중기 동생으로 시선 강탈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박진영(사진=JTBC '재벌집 막내아들' 방송화면 캡처)
▲박진영(사진=JTBC '재벌집 막내아들' 방송화면 캡처)

갓세븐 박진영, 차선우(B1A4 바로)가 '재벌집 막내아들' 1회에 각각 '신경민(신 대리)'와 '송중기 동생'으로 특별 출연했다.

18일 방송된 JTBC 금토일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 첫 회에서는 순양그룹의 궂은 일을 도맡아 하던 윤현우(송중기)가 정체를 알 수 없는 누군가에게 ㄱ죽임을 당하기까지의 과정이 그려졌다.

이날 윤현우는 진성준(김남희)을 순양그룹의 후계자로 만들었고, 그에게 조세피난처에 설립된 한 페이퍼컴퍼니에 순양그룹의 비자금이 조성되고 있다고 보고했다. 진성준은 순양의 자산을 찾아오라는 임무를 윤현우에게 맡겼다.

윤현우는 비자금을 찾는데 성공했지만, 의문의 남자들에게 쫓기기 시작했다. 거액의 비자금이 있다는 걸 알고 있는 누군가가 윤현우를 죽이라고 시킨 것이다. 그리고 그 임무를 받은 사람은 신 대리(박진영)였다. 그는 순양그룹 오너가의 지시를 그대로 따랐을 뿐이라고 했다.

결국 윤현우는 의문의 남자들에게 총을 맞고 절벽 아래로 떨어졌고, 정신을 차려보니 순양그룹 막내아들 진도준(김강훈)으로 부활했다.

▲차선우(사진=JTBC '재벌집 막내아들' 방송화면 캡처)
▲차선우(사진=JTBC '재벌집 막내아들' 방송화면 캡처)

한편, 배우 차선우도 '재벌집 막내아들' 1회에 특별 출연했다. 그는 극중 윤현우의 동생으로 등장했고, 그는 행정고시를 포기하고 취직을 했다고 말했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