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1박' 문세윤, '포항 핫플' 스페이스워크 체험 중 기겁…박달대게 먹방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포항 스페이스워크(사진=KBS2 '1박 2일 시즌4' 방송화면 캡처)
▲포항 스페이스워크(사진=KBS2 '1박 2일 시즌4' 방송화면 캡처)

포항 스페이스 워크에서 '1박 2일' 문세윤이 기겁했다.

27일 방송된 KBS2 '1박 2일 시즌4'에서는 2022 동계 하나 빼기 투어가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초호화 럭셔리 여행과 공포의 극기 훈련을 오가는 예측 불가 여정이 그려졌다.

문세윤, 딘딘, 연정훈은 마치 롤러코스터 위를 걷는 듯한 '스릴 끝판왕'코스가 있는 포항에 도착한다. 특히 아찔한 높이의 스페이스 워크로 간 문세윤은 자신만만하게 길을 오르며 허세를 폭발시키는 것도 잠시, 겁에 질린 탓에 점점 혼이 빠져나갔다. 문세윤은 자신의 체중을 이기지 못하고 흔들리는 길 때문에 공포에 휩싸인 채 외로운 사투를 벌였다.

공중에서 진땀을 흘리던 문세윤은 급기야 셀프 낙오를 자처하며 "차라리 잡혀갈걸"이라고 한탄한다. 반면 씩씩하게 앞으로 나아가던 딘딘은 "난 가벼워서 흔들리질 않네"라고 깐족거리며 약을 올렸다.

▲박달대게(사진=KBS2 '1박 2일 시즌4' 방송화면 캡처)
▲박달대게(사진=KBS2 '1박 2일 시즌4' 방송화면 캡처)

저녁은 포항 명물 박달대게였다. 기쁨도 잠시, 멤버들은 불현듯 언제 어디로 끌려갈지 모르는 자신들의 운명을 걱정하며 초조한 마음을 내비쳤다. 하지만 이곳에서도 경호원들이 꼼짝 않고 앉아있자, 멤버들은 이성을 잃고 대게 먹방을 즐겼다.

그러나 식사 도중 미꾸라지 튀김을 먹은 김종민은 미꾸라지를 잡으러 떠나게 됐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