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내일 날씨] 연휴 끝 수요일 아침 최저기온 -23도…추위 절정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이투데이DB)
(이투데이DB)

수요일 날씨도 전국에 강추위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설 연휴가 끝난 25일 아침 최저기온은 -23~-9도, 낮 최고기온은 -7∼1도로 예보했다.

경기 북부와 강원 내륙·산지는 아침 최저기온이 -20도를 밑돌고, 나머지 중부지방은 -15도 이하, 남부지방은 -10도 이하로 예상된다.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기온보다 10도가량 더 낮아 매우 춥겠다.

전라 서해안과 제주도는 낮까지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중부지방은 밤부터 차차 흐려질 전망이다.

홍지훈 기자 hjh@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