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황은비ㆍ채효령ㆍ나현영, '개그콘서트' 스모크 챌린지→'볼게요'로 눈도장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개그콘서트' 개그우먼 채효령(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개그콘서트' 개그우먼 채효령(사진=KBS 방송화면 캡처)

'개그콘서트' 신인 개그우먼 황은비, 채효령이 '숏폼플레이'에서 스모크 챌린지를 선보였고, 나현영은 '볼게요'에서 인상 깊은 연기력으로 눈도장을 찍었다.

12일 방송된 KBS2 '개그콘서트'는 3년 4개월 20일 만에 1051회를 방송했다.

이날 방송에선 숏폼 스타일의 개그를 연이어 붙인 코너 '숏폼플레이'가 전파를 탔다. 정범균은 화장실에 앉아 숏폼 동영상을 보겠다고 했고, 가장 먼저 스모크 챌린지 세 편을 연달아봤다.

황은비가 가장 먼저 무대에 올라 수준급 챌린지를 보여줬고, 이어 채효령이 등장해 돋보이는 비주얼을 자랑했다.

마지막으로 오정율이 스모크챌린지를 하겠다고 무대에 올라왔지만, 웃음을 자아내는 옷을 입고 등장해 바로 무대에서 쫓겨났다.

다음 코너 '볼게요'에서는 신인 개그맨 나현영이 정태호와 합을 맞춰 웃음을 유발하는 상황을 연출했다. 특히 나현영은 주먹에 입을 넣고, '스우파' 잼 리퍼블릭 오드리 모사를 하는 등 패기 넘치는 신인 배우를 연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세훈 기자 shkim@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