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비오, 내년 1월 단독 콘서트 개최…퀄리티 높은 라이브 ‘기대’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비오(사진 = 빅플래닛메이드엔터 제공)
▲비오(사진 = 빅플래닛메이드엔터 제공)
아티스트 비오(BE’O)가 첫 단독 콘서트를 연다.

비오는 내년 1월 서울과 대만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는 비오가 데뷔한 지 3년 만에 처음 여는 단독 콘서트라 더욱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먼저 13일 대만 레거시 타이베이(Legacy Taipei), 이어 20일부터 21일까지 서울 용산구 현대카드 UNDERSTAGE(언더스테이지)에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올해 오반, 원슈타인, 릴러말즈, 애쉬 아일랜드 등 아티스트와 합동 공연을 진행하고, 각종 대학 축제 및 음악 페스티벌을 종횡무진하며 활약해온 비오의 퀄리티 높은 라이브 무대를 한자리에서 만끽할 수 있을 전망이다.

지난 1일 빅플래닛메이드엔터 공식 SNS를 통해 공개된 서울 콘서트 포스터는 비오가 최근 발매한 싱글 ‘미쳐버리겠다 (MAD)’의 강렬한 콘셉트를 담아내 눈길을 끈다. 이에 비오의 최신곡을 비롯한 다채로운 선곡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지난 2020년 싱글 ‘Monster (몬스터)’로 데뷔한 비오는 꾸준히 자신만의 음악색을 담은 완성도 높은 작업물을 선보이고 있다. 올해도 싱글 ‘Akita (아키타)’를 비롯해 선미와 함께한 ‘불이 꺼지고’, 폴 블랑코와 함께한 ‘Baby (베이비)’ 등 컬래버레이션 음원으로 음악 팬들의 호평을 받았다.

지난달 28일에는 직접 작사, 작곡을 맡은 ‘미쳐버리겠다 (MAD)’를 한국어와 영어 두 가지 버전으로 발매해 글로벌 리스너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내년에는 서울과 대만에서의 단독 콘서트로 활동 반경을 넓혀갈 비오의 열일 행보가 기대된다.

한편, 비오의 대만 콘서트 ‘BE’O 1st Concert in Taipei’는 내년 1월 13일 오후 6시 30분(현지 시간) 대만 레거시 타이베이에서 열리며, 티켓 예매는 이달 16일 온라인 예매처 KKTIX에서 오픈된다.

이어 서울 콘서트 ‘현대카드 Curated 90 BE’O 1st Concert in Seoul’은 내년 1월 20일 오후 7시, 21일 오후 6시에 서울 용산구 현대카드 UNDERSTAGE에서 진행된다. 티켓 예매는 이달 6일 오후 6시 멜론티켓을 통해 단독으로 오픈된다.

이성미 기자 smlee@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