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방탄소년단(BTS) RM 군대 입대 하루 전 "10년 간 행복했다…끝은 또 시작"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방탄소년단 RM 입대(사진=RM 인스타그램)
▲방탄소년단 RM 입대(사진=RM 인스타그램)

그룹 방탄소년단(BTS) RM이 군대 입대를 앞두고 팬들에게 인사를 남겼다.

RM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기어이 그날이 오고야 말았다. 드릴 말들이 참 많이 맴돌았는데 막상 닥치니 입이 잘 안 떨어진다"라며 "지난 10년 간 방탄소년단으로 살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다. 줄곧 입버릇처럼 말해왔지만 끝은 또 시작"이라고 전했다.

RM은 "길다면 길고, 짧다면 짧을 18개월 동안 이 시기가 우리 모두에게 어떤 낯설고 새로운 영감과 배움의 시기가 될 거라 믿는다"라며 "두렵고 무섭기도 하지만 그 막연한 시간 동안 무언가를 기대하고 고대할 것이 있다는 사실만큼 위로가 되는 일이 또 있을까"라며 했다.

그는 "제 일도 일이겠지만 그건 아마 여러분의 사랑"이라며 "누군가에게 줄곧 기억될 수 있고 기다려지는 존재라는 것, 때로 외롭고 쓸쓸하기도 하겠지만 그 사랑으로 제 안은 이미 충만한 것 같다. 저 역시 당신께 그런 존재일 수 있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RM은 "늘 곁에 없어도 곁에 있는 사람이고 싶었다. 각자의 삶을 각자의 장소에서 열심히 살아내다가 돌아오면 활짝 웃으며 더 격의 없는 마음과 마음으로 충만할 우리이길 소망하면서 잠시 동안 안녕"이라며 "돌아올 땐 또 안녕 하며 인사하겠다"라고 덧붙였다.

RM은 오는 11일 멤버 뷔와 입대할 예정이다. 전역은 2025년 6월 10일이다.

윤준필 기자 yoon@bizenter.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bizenter.co.kr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