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비즈엔터 상단 메뉴

비즈엔터

'뉴스룸' 손석희, 홍석현 대선 출마설 언급? "언론은 공적 영역이기도 사적 영역이기도"

[비즈엔터 류동우 기자]

(▲JTBC '뉴스룸' 손석희)
(▲JTBC '뉴스룸' 손석희)

JTBC '뉴스룸' 손석희 앵커가 중앙일보 홍석현 대선 출마설을 언급했다.

20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손석희 앵커가 홍석현 중앙일보 JTBC 회장의 사퇴 그리고 대선 출마설에 대해 자신의 소견을 밝혔다.

손석희 앵커는 "자본주의 사회에서 언론은 공적 영역이기도 하지만 사적 영역이기도 하다. 사적 영역이면서 공적 역할을 한다는 것은 경험으로 볼 때도 매우 어려운 일이다. 광고료로 지탱하면서도 광고주를 비판한다든가 언론에게 존립에 큰 영향을 미치는 정치권력을 비판하는 것은 그 정도에 따라 쉽지 않은 일일 수 있다"며 언론의 모순과 고충에 관해 설명했다.

이어 "지난 몇 년 간 대기업의 문제들, 그중에서도 대부분의 사람이 저희 JTBC와 특별한 관계가 있다고 믿는 특정 대기업에 대해 보도한다든가 매우 굳건해 보이는 정치권력에 대해 앞장서 비판의 목소리를 냈을 때 저희의 고민이 없었다고 할 수 없다. 그것은 예외 없이 커다란 반작용을 초래했기 때문이다"라고 삼성과 JTBC의 내부적 고민을 털어놓았다.

손석희 앵커는 "지난 주말부터 JTBC는 본의 아니게 입김에 오르내렸다. 가장 가슴 아픈 것은 저희가 가장 견지하기 위해서 최선을 다해왔던 저희의 진심이 오해, 폄훼되기도 한다는 것이다. 저희가 말씀드릴 수 있는 것은 명확하다. 저희는 특정인이나 특정 집단을 위해 존재하지 않는다"며 홍석현 회장과 삼성과의 유착 관계에 대해 투명성을 강조했다.

최근 홍석현이 중앙일보 JTBC 회장이 사퇴하면서 대선 출마설을 언급한 것으로 해석돼 이목이 쏠렸다.

류동우 기자 dongwoo@etoday.co.kr
저작권자 © 비즈엔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enter@etoday.co.kr
  • 실시간 아이돌그룹 랭킹 1위는?
  • 1. 엑소
    2. 워너원
    3. 방탄소년단
투표하기

실시간 관심기사

댓글

많이 본 기사

비즈돌

반박불가! 2017 베스트 여돌은?

    1위
  • 트와이스
    2위
  • 블랙핑크
    3위
  • 레드벨벳
투표하러가기

최신기사